'강촌 챌린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3.10.10 제16회 강촌 챌린저 대회 MTB

제16회 강촌 챌린저 대회 MTB

|

 

2013년 10월 6일 일요일

 

 

강촌 챌린저 대회 참가를 위해 아침 일찍 일어나 준비를 하였다.

2012년도에도 참가하여 아직 코스가 생생하게 떠올랐다.

 

 

2012년 후기 :

 

 

 

 

 

 

 

배낭에 먹을것을 잔득 준비하였다. 그런데 기록 욕심으로 모든걸 차에 두고 달렸다. 아까워라.

 

 

 

 

 

 

 

 

 

 

내가 직접 챙겨 먹는 아침상

 

이천바이크 회원님들과 함께 이천에서 출발해야하는데, 그럴려면 이천으로 이동해야하는 시간이 걸려 강촌으로 바로 출발하였다.

또한 대회장에 조금이라도 일찍 도착하고 싶었다.

 

 

 

 

 

 

 

 

 

 

 

나보다 먼저 도착한 회원님께서 배번호를 챙겨주었다.

 

 

 

 

 

 

 

 

 

등번호도 이쁘게 달아주신다.

 

 

 

 

 

 

 

 

 

 

이천바이크의 새로운 미케닉,,  목 미케닉께서 번호표 부착 및 칲 장착까지 해주셨다.

 

 

 

 

 

 

 

 

 

대회장에서 인증샤

 

 

 

 

 

 

 

 

 

 

 

대회때는 휴대폰도 두고 온터라.. 김남형 형님께서 나를 용케도 찾아와주셨다.

대회 입상을 목표로 두고 계셨고 목표를 달성하셨다.ㅎ  아래 사진에 나옴

 

 

 

 

 

 

 

 

 

베테랑부 출발할려고 대기중인데 이천바이크 김영기형님께서 오셔서 인증샷을 남겼다.

역시나 동호회에서 단체로 움직이다보니 대회 출발 직전에 오셨다. 오랜만에 얼굴 보았는데 이 사진 이후 만나질 못했다.

 

 

 

 

 

 

출발하여 학교 정문을 빠져나오고 있는 구전모

 

 

 

 

 

 

 

 

 

 

10km 정도 도로 구간이다.  열심히 로드 느낌 나도록 타고 있었는데 굼디바이크에서 사진을 남겨주셨다.

 

 

 

 

 

 

 

 

 

 

 

 

 

생각보다 물이 적어서 수월했다.

이곳에서도 멋진 사진을 가리왕산mtb여행에서 남겨주셨다.

 

 

 

 

 

 

 

 

마지막으로 다운 했던곳 같은데, 쉬지 않고 달렸다.

굼디바이크, 도로에서 촬영하고 역으로 코스를 올라오신거 같다.

 

 

 

 

 

 

 

 

 

 

 

 

드디어 골인, 대회 기록은 2시간 42분... 나로써는 매우 만족 스럽다.

2012년 기록이 4시간 5분이였는데, 올해 로드 탄 보람인건가....

동부MTB에서 촬영해주셨다.

 

 

 

 

 

 

 

 

 

김남형 형님께서 3위 입상 소식을 알려주셔서 시상식때까지 기달리기로 한다.

이천팀은 복귀를 하시고,,,  그러던중 2인용 자전거가 골인지점에 들어와서 사진을 찍어보았다.

 

업힐은 끌고 올라갔을것이고, 다운힐도 ... 남자분께서 대단하신 분 같다.

나도 지원씨와 나중에 도전해보고 싶다.ㅎㅎㅎ

 

 

 

 

 

 

 

 

 

 

 

김남형형님의 시상식

 

덕분에 시상식을 처음 보았다.

 

 

 

 

 

 


 

 

 

 

 

 

 

 

가평자전거연합회에서 단체 예약이 되어 있던 식당이다.

김남형형님께서 연합회와 친분이 두터우셨고, 그덕에 나도 묻혀 갔다.

 

 

 

 

 

 

 

맛있지만 체력 소모로 인한 배고픔에 불판이 너무 작았다. -_-;;;

 

개인적으로 좋은 기록을 얻었고, 무엇보다 낙차없이 안전하게 완주하여 기뻣다.

 

느리긴 했지만 쉬지 않고, 끌바구간에서도 최선을 다해준 구전모에게 박수를 보낸다. 하하하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