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3'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17.03.18 뉴스페셜 3p바인더의 펜자리 불편함 / 수제 필통
  2. 2017.03.10 EF촉 / 파카 뉴소네트2 스텐금장 만년필 개봉기
  3. 2017.03.10 먼지 덮혀가는 카니발
  4. 2017.03.05 170305 안전기원제

뉴스페셜 3p바인더의 펜자리 불편함 / 수제 필통

|

사용은 많이 하는건 아니지만 만년필 사용을 즐겨 하고 있습니다. 

휴대폰으로 메모하는것과는 다른,,, 감성적인 면이 있어요.


3p 바인더를 책을 통해서 접하고 호기심과 기대반으로 구입을 했습니다.

기존 사용하던 다이어리를 포기하면서 말입니다.


3p바인더의 다이어리 느낌은,,,저에게는 확 오는건 없네요. 

기존 사용하던건 6홀이고, 신품은 단지 홀이 20개라는거 정도에요.


펜 꽃이가 2개 인점이 마음에 들었는데 제가 사용하는 만년필이 잘 안들어가고 넣더라도 다이어리를 닫으면 불편함이 있네요.


서류 가방에 또는 자켓 주머니에 넣고 다니곤 했는데요.



어머니께서 직접 만들어주신 세상에 단 하나뿐인 필통입니다.


학교 다닐때 당연하게 책가방에 있어야 할 필통...

사회인이 된후로는 소유해본적이 없습니다. 



펜 5개정도 빡빡하게 들어가는 사이즈를 부탁드렸는데, 넉넉한 공간으로 만들어 주셨네요~ 

덕분에 이것 저것 넣어보았습니다. 


필통의 내부에는 방수 재질을 넣으셨다고 합니다. 세상에...방수 필통이네요.


이 필통에 밴드를 달아서 다이어리에 부착을 시켜 볼까 합니다. 

요즘들어 이런게 좋네요 ㅋ


Trackback 0 And Comment 0

EF촉 / 파카 뉴소네트2 스텐금장 만년필 개봉기

|


Trackback 0 And Comment 0

먼지 덮혀가는 카니발

|


데일리카에서 세컨카로 변경된 카니발 입니다.

주말에 가족과 편하게 다닐 목적으로 보유중인데요.


바쁜 결산 시즌 끝나면 광택을 해줘야겠네요~ 세상에




본가에 1호기부터 5호기까지~

'좌우로 정렬'


Trackback 0 And Comment 0

170305 안전기원제

|


2017년 3월 5일

2017년 시즌의 시작을 알리는 안전기원제가 있는 날입니다.

저의 생일이여서 아침에 생일상 받고 나오느랴고 약속장소에 9시에 도착하였습니다.


역시~ 자전거에 대한 뜨거운 열정이 느껴질 정도로 많은 회원분들이 영월루 주차장에 나와 담소를 나누고 계셨습니다.



코스 : 영월루-강천보-대순요양원-삿갓봉1-gu매점-삿갓봉1-남한강매운탕

도싸 여주방 공지사항: http://corearoadbike.com/board/board.php?g_id=Menu02&t_id=Menu02Top20&no=8588





행사 진행을 위해서 사진의 안승주형님과 김현섭형님께서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양평에서도 나와 주셨네요~ 오랜만에 오셨는데 제가 자전거를 타드리지 못했군요~





출발전 준비운동은 필수죠~







간략하게 코스 소개~




이제 영월루 주차장에서 삿갓봉으로 출발을 해봅니다.















단현1리 입구에서 짧은 영상을 담아 보았습니다.










저는 차량으로 일행을 따라 갔습니다.

시즌 시작인데,,, 벌써 개인 훈련으로 몸을 만드셨나봅니다.


언덕구간이였는데 빠르게 그룹으로 넘어가시네요~





삿갓봉에 정상 직전에 자리를 잡고 회원님들이 올라오길 대기하였습니다.

올라오시는데 오래 걸리지 않으시네요~

김남수형님께서 1등으로 힘차게 올라오셨어요~


여러장인 개인 사진은 제가 최대한 카톡으로 보내드렸습니다.



정상 찍고, 후미의 일행이 걱정되셔서 다시 내려가시는 이승주형님~


이승주형님을 맹 추격 하시는 김남수형님~




여기서 부터는 안전기원제 모습입니다.

오늘의 하일라이트죠~



맛있는 파워젤도 올라와 있네요~




바나나 위에 있는 돈은,,,

헬멧이 없어서 저렇게 했답니다.

제꺼와 환정이꺼에요~




자신의 헬멧에 돈을 꽂아 도로의 신에게 안전을 빌어 봅니다.





이번 시즌의 축사는 안승주형님께서 준비하셨습니다.





아침 식사를 다 함께 맛있게 먹으며 올 한해 시즌을 이야기 나누었습니다.~


오랜만에 글 작성을 하니 힘드네요 ㅎㅎ


Trackback 0 And Comment 0
prev | 1 | next